자주묻는 질문(FAQ)

공부방법이란 과연 무엇일까요?
열의는 있는데 시험 성적 안나왔던 눈물(?)나던 시절들이 많으셨을 겁니다.
저 또한 그랬으니까요.
주구장창 외우기만 하다가 그 외운것도 설 외워서 시험시간에 기억하나도 안나고했던 경험들..
우리는 초등학교에서 부터 대학교 그리고 자격시험등 여러 시험들을 보면서 많이 힘들어 했을 것입니다.
직장 다니면서도 요새는 많은 공부들을 하고 있으실테지요.
첫 주제를 헛공부에 대하여로 좀 사용했습니다. 과격하기도 하면서 우리가 같이 생각해봐야 할 것이지요.
많은 시간 들여서 그에 따른 출력물들이 나오지 않는다면?
(예를 들어 대학교에서는 학점일 것이고, 직장인들에게는 미래의 자기 연봉을 높이는 방법일 것입니다.)
실망감이 이루말 할 것도 없이 밀려오겠지요. 내가 어떻게 한 공부인데 하면서요.
먼저 우리가 헛공부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24시간 똑같이 주어졌는대요. 이 시간을 어떻게 보낼 것인가라는 것이 관건이겠네요.
정리해보면
1. 공부의 목적을 분명히.
2. 항상 목적을 상기하면서 공부.
3. 집중.
4. 생각하고 질문하고 답을 구하기
5. 멘토링

제가 공부를 잘하는 것은 아니었지만, 공부하는 방법을 이제서야 느끼게 되었네요. 많은 계기들이 있었습니다만.
왜 내가 학점을 잘 따야 하고, 회사생활 중에 공부를 해서 무엇을 이루려고 하는지를 정확하게 정의하셔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많은 시간이 그냥 흘러버리고, 그냥 포기하자로 가게 될거니까요. 목적이 있으니 공부는 당연히 재미가 있게 됩니다.
단시간 집중이 괭장히 중요합니다. 잠도 자야 하고, 수업도 들어야 하고, 회사 생활에 많은 업무들을 처리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대학교생활에서 수업 많다고, 회사 업무하다보면 녹초가 되어 집에 들어가고.. 이러다보니까 집중력은 많이 떨어지게 되거든요.
항상 피곤하죠. (체력도 중요합니다. 건강한 생활, 운동, 음식등) 집중해서 본인이 하려하는 목표를 공부해나가세요.
어쩔 수 없는 것도 있어요. 시간입니다. 공부해야 할 양이 1달동안 100이라고 할 때, 100을 수행할 시간이 없으면 어떻게해야 할까요? 그 때부터는 놀 시간, 쉬는 시간, 자는 시간들을 동원해야 합니다. 그래야 1달안에 끝낼 수 있을테니까요.
공부할 때 얼마나 생각할까요?
생각의 의미가 뭘까요?
생각하다, 이해되었다의 의미를 다시 한 번 되집을 필요가 있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생각하다라는 의미는 어떤 사물 혹은 분야에 대하여 그 외면과 내면을 깊이있게 관찰하여 다양한 관점에서 이야기할 수 있는것 (사전에 의미는 안찾아봤어요.. ^^ 제 사견이예여)
이해하다라는 것은 어떤 문장에 대하여 논리적으로 머리속에 담겨서 그 문장을 제 말로 설명할 수 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지속적으로 멘토링 받으시면 참 좋을 거 같아요. 제 머리 속에 있는 지식은 아직 세상에 나오지 않아 그 기준이 불명확해서
자신있게 내가 안다라고 못하니까, 주변에 좋은 선배님들과 대화를 나누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되겠네요..

많은 카페에 올라온 이야기 중에

1.하드웨어를 공부하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 하나요?

2.어디서 부터 하드웨어를 해야 할 지 모르겠습니다.

3.하드웨어로 입사한 신입사원인데 너무 몰라서 직장에서 눈치 보여요. 방법이 없을까요?

많은 질문들이 위와 동일하거나 유사한 질문입니다.

전자공학이라는게 학교에 다닐때는 결과물이라는거를 산출하기가 어렵다는 거여요. (하드웨어 결과물은 돈이 많이 드니까 ^^)

교수님들 수업은 순 수식이다 보니 원리가 들어오지 않고 수식만 보이게 되고 당연히 중간,기말 보면 사라지죠. 다시 리셋

남는게 없죠.. 대학교 공부를 등한시 하라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학부에서는 수식이 무척 중요하고 수식의 개념과 손으로 계산해

가는 과정이 있음으로 인해 이론이 잘 다져지게 되니까. 잘 따라 가셔야 합니다.

그 다음은 어떻게 해야 할까요?

하드웨어 구성은

1.아날로그 회로: 전원관련, 수동소자, 필터, 다이오드 ,트랜지스터 등을 사용하는 회로, OP-amp

2.디지털 회로: MCU, 인터페이스, 메모리, LCD 주변회로들

처음 시작은

1. 아날로그 회로를 공부합니다.

1)기본 법칙

2)수동 소자: R,L,C의 역할 (직류, 교류 동작)

3)필터

4)다이오드

5)트랜지스터&MOSFET 동작

6)OP-AMP

7)전원 회로

2. 디지털 회로

1)MCU

2)Memory

3)LCD

4)인터페이스 방식

3. RF 회로

1)기본 이론 : 임피던스 정합

2)수동 소자

3)능동 소자

4)안테나

5)시스템

4. 노이즈 저감대책

이 내용은 위 1,2,3에 제시된 내용을 잘 이해 한 후 공부해야 하는데 실제 학부 수준에서 이해하기 쉽지 않습니다.

내용은

1) 노이즈 발생 원리

2) 정보 신호 선상에서 노이즈 현상과 대책

3) 전원 신호 선상에서 노이즈 현상과 대책

4) EMI 개념, 현상 대책

5) EMS 개념, 현상 대책

 

5. 회로도 작성 및 PCB 아트웍

이 부분은 tool의 사용이니 어렵지 않게 배우실 수 있습니다.

위 내용이 하드웨어의 이론적 지식이 되겠습니다.

1에서 제시되었던 이론적 목차를 이용하여 공부를 시작 하면 되는대요.

아날로그 회로는 전자회로와 회로이론을 융합한 형태의 내용입니다.

학교 책으로는 기본적인 부분만 해결이 가능합니다. 충실히 기본서를 익히시고 이 책 저 책 사지 마시고 학교에서 가지고 하셨던

책을 활용하세요. 한 번 들어봤기 때문에 기억이 가물가물 하지만 자세히 공부해 가면 새록새록 이해도 잘 될겁니다.

항상 공부는 목표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1.취업예정자라면 취업에 필요한 직무 역량 강화를 위해

2.재직자라고 한다면 회사내 개발에 필요한 기술 습득을 위해

재직자 분들을 교육해 보니 필요성이 확실히 많고 멀 해야 겠다는 목표가 있어서 이해도가 확실히 높습니다.

대기업/중견기업 에서 신입사원 교육을 해 보니 입사해서 돈 번다는 생각에 젖어있어서 그런지 교육 효과가 현저히 떨어집니다.

(물론 안그러는 분들도 있지만요..)

혼자 공부하면 시간이 많이 소요되고 아는지 모르는지가 검증이 안됩니다.

자기가 안다고 하는 것은 두 문장 정도로 요약하여 한 기술에 대하여 이야기 할 수 있는가로 판단해 볼 수 있어요.

(제가 사용하는 방법입니다. ^^)

두 문장으로 표현하기 무척 어려워요. 기술을 정확히 이해하지 못한다면,..

1/2학년: 독학하셔도 됩니다.

3학년/4학년: 교육 받으세요.

재직자: 교육, 동영상 강의

학습은 동작원리, 종류, 역할, 활용으로 나누어 학습을 하시면 됩니다.

이 와중에 궁금증들이 많이 생기겠지요. 이걸 하나씩 해결해 가셔야 하는데 혼자서는 쉽게 되지 않지요.

세미나는 비슷한 사람들 끼리 하면 효과가 없습니다. 반드시 멘토가 필요하고요.

교육을 받게 되면 이해도가 높아지게 됩니다. 교육 받으신 후에 체화를 하셔야 자기 것이 됩니다.

몸에 느끼지 못하면 그것도 활용이 되지 않겠지요

실무 학습은 비용이 좀 들어가게 되겠네요.

기판제작. 자재, 장비 등의 비용이 들지요. (마땅히 실습할 수 있는 공간도 없지요.. )

실무에 필요한 사항

1.계측기 (오실로스코프, 멀티미터) 추가적으로 무선회로에 사용되는 (스펙트럼 분석기, 네트웍 분석기)  기본 이론

2.회로분석

3.회로 측정

4.회로 디버깅

5.보고서 작성 (회로 테스트, 개선 보고서등)

계측기는 단순히 계측의 능력만 수행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의 시스템입니다.

추후에 홀로 구매해야 하는데 멀 고민해야 할지, 가격대는 어떻지등 이런 것들을 잘 선택하기 위해 계측기 기본 이론과 특성을

잘 이해해야 합니다. 그리고 실제 계측을 수행하며 자신만의 엔지니어링 노트를 작성해야 합니다.

기본 이론적인 지식을 잘 체화시켰다면 회로를 분석하는 방법을 학습하셔야 겠지요. 회로는 이론적 배경하에 교과서에 없는 지식

등을 동반하기 때문에 여간 복잡한게 아닙니다. 그렇다고 넘지 못할 벽은 아닙니다. 회로 분석시에 개별 IC의 특성 데이터시트를 잘 이해해야 하고 IC의 가이드라인을 잘 읽어가시면서 개별 역할을 이해하시면 됩니다. (문서가 참 많아요..^^)

그 다음 회로의 분석하시면서 회로를 이해하기 위한 블럭도를 작성해 가시는 겁니다. MCU를 기본으로 하여 인터페이스 사용IC등

여러가지 기능들을 정의하는 형태로 작성하시면 회로 분석이 쉬워지지요.

회로 분석시에 필요한 부분은 PSPICE나 MULTSIM으로 시뮬레이션을 하여 잘 정리해 주면 좋습니다.

회로 디버깅시에 어디서 부터 디버깅 할 것인가를 고민하시고, 어떻게 해야 할지를 고민해야죠. 그래서 결과 파형 혹은 이상동작의

현상과 재현성등을 정확히 이해한 후 디버깅을 하시는게 좋습니다.

당연히 보고서는 써야 하는데 테스트를 했으니 어떤 결과가 나왔는지 잘 정리하는게 중요하죠.

보고서 쓰는 것도 능력입니다. ^^

답변 입력

답변 입력

답변 입력

CRAECA

사업자 번호: 138-81-75542

대표자: 박경진

사업자 주소: 안양시 동안구 벌말로 126 오비즈타워 1406호

통신판매업번호: 제2016-안양동안-0438호

대표번호: 031-360-2830

이메일 주소: sales@craeca.com

top
error: